Epik High – No More Christmas Lyrics

Korean:

붉은 코끝, 술 때문 일까?
눈 녹듯, 내 눈에 물이 차
눈 녹듯, 내 눈에 물이 차
붉은 코끝 술 때문 일까?
내 모습 연속극 반복되는 drama
물 쏟듯 이제 주워 담을 수 없는 내 꿈의 그림자
등뒤에 흘려서, 이젠 늦었어
어머니의 잔소리처럼 길게 늘어져
어디로 가는지 앞으로 뒤로 가는지
고민했던 길은 알고 보니 원
선택 없는 곤란 이토록 혼란스러운 밤
A dark night like Christopher Nolan
I’m just a joker. 미소를 짓고 우는 poker face
Not an ace, got no space for this choker
난 못 껴, 그 어디에도 so I sing this song
No more Christmas and I’m gone

No more Christmas
No more Christmas
No more Christmas

너무 높은 꿈은 아닌가?
안기고픈 눈은 날린다. 안기고픈 눈은 날린다
너무 높은 꿈은 아닌가?
난 눈치 못 챘지. 반쯤 줄어버린 달력
해맑던 미소와 죽어버린 감정
세상 모두를 반겨주는 척 쌓는 장벽
다 잃어버렸어 그 모든 것의 간격
모든 게 전적으로 남의 탓인 건 아니야
견뎌내지 못한 나의 탓이야
알고 있어. 하지만 그 얼음 같던 시선
눈사태 속에서 꽃을 찾던 위선
그 안에서 난 게임에 속했어
위로 오르면 날 패고, 가라 앉으면 욕했어
차라리 기계라면 좀 덜 아팠을 텐데
아직도 심장이 뛰어. 자꾸만 더 숨게 돼

No more Christmas
Have yourself a merry, merry Christmas
I wish you a merry, merry Christmas

No more Christmas
Have yourself a merry, merry Christmas
I wish you a merry, merry Christmas

No more Christmas
Have yourself a merry, merry Christmas
I wish you a merry, merry Christmas

Share

Leave a Comment